UPDATED. 2021-09-18 12:57 (토)
창조한국당, 제주해군기지 건설 혈세 낭비
창조한국당, 제주해군기지 건설 혈세 낭비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1.09.07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조한국당 제주도당이 제주해군기지 건설 백지화를 재차 촉구하고 나섰다.

창조한국당 도당은 7일 논평을 내고 "정부는 부처 간 남방해역경비 중첩으로 인한 혈세가 낭비되고, 도민들을 이간질 하고 있다"고 말했다.

창조한국당 도당은 "해경과 해군기지 중복으로 이중투자 하고 있어 납득 할 수가 없다. 남방해역 해상로 경비는 해양경찰이 우선권을 가지고 있다"며 "그래서 화순항에 해경 전용부두 건설은 도민들이 동의하고 있어서 강정 해군기지 건설은 백지화 요구를 하고 있는 것"이라고 했다.

또한 "화순에 해경 전용부두 건설 중인데 해군은 왜 제3함대 사령부가 목포에 있는데도 강정에 해군 기지가 필요 한지 의심스럽다"고 말했다.

제주도정에게도 "국방부와 제주도간 이중 MOU를 체결하고 절차적 하자가 있음에도, 강정 절대보전 지역을 해제하는 등 제주도민을 기망하지 말라"고 했다.

<김진규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