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드카 사고로 숨진 경찰관 영결식, 26일 엄수
사이드카 사고로 숨진 경찰관 영결식, 26일 엄수
  • 조승원 기자
  • 승인 2010.08.25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3일 수학여행단 버스를 에스코트하다 교통사고로 숨진 양 모(38) 경장에 대한 영결식이 26일 서귀포경찰서에서 엄수된다.

서귀포경찰서장(葬)으로 치러지는 영결식에는 박천화 제주지방경찰청장 등 경찰 관계자와 유족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인에 대한 묵념을 시작으로 약력 보고, 조사, 고별사, 헌화 및 분향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경찰은 영결식이 끝나면 제주시 양지공원으로 이동해 시신을 화장한 뒤, 서귀포시 충혼묘지에 안장할 예정이다.

영결식에 앞서 강희락 경찰청장은 25일 오후 양 경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귀포의료원을 찾아 조문할 예정이다.

양 경장은 지난 23일 오후 4시 14분께 수학여행단을 에스코트한 뒤 성산파출소로 이동하던 중 서귀포시 성산읍 고성리 소재 터진목 인근 도로에서 개인택시와 충돌해 숨졌다. <미디어제주>

<조승원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