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제주도의원 선거구 획정 원안대로 최종 확정
[속보] 제주도의원 선거구 획정 원안대로 최종 확정
  • 윤철수 기자
  • 승인 2006.02.20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선관위 20일 심의, 제주도획정위 안대로 동일하게 의결


 
오는 5월31일 실시되는 제4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제주도의회 의원선거구는 지난달 제주도의원 선거구 획정위원회에서 결정한대로 최종 확정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20일 중앙위원회 회의를 열고 제주도의회 의원 선거구 명칭.구역 및 의원정수안을 심의하고 제주도 선거구획정위가 마련한 안과 동일하게 의결했다.

이에따라 제주도의원 선거구 획정안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규칙으로 제정됐다.

제주도는 지난 제225회 제주도의회 임시회에서 이 선거구 획정 조례안이 부결됨에 따라 이를 중앙선관위 규칙으로 제정해줄 것을 요청했다.

그런데 이번에 마련된 선거구 획정안은 지난 제4차 회의에서 의원정수를 지역구 29명으로 하고, 비례대표 7명을 포함해 총 36명으로 결정됐다.

지역구 의원은 제주시 14명, 서귀포시 5명, 북제주군 5명, 남제주군 5명이다.

먼저 제주시 14개 선거구의 경우 인구가 4만명 내외인 이도2동, 노형동, 일도2동, 연동 등 4개 동은 각 2개 지역구로 분구되는 것으로 결정났다.

또 화북동을 단일 선거구로 하고, ◇일동1동과 이도1동, 건입동 ◇삼도1동, 삼도2동, 오라동 ◇용담1동, 용담2동 ◇삼양동, 봉개동, 아라동 ◇외도동, 이호동, 도두동 등을 각각 묶어 하나의 선거구로 통합하는 안이 결정됐다.

또 서귀포시 5개 선거구의 경우 인구가 1만8444명에 이르는 동홍동이 단일선거구로 결정됐고, 나머지 동은 ◇송산.효돈.영천선거구 ◇정방.중앙·천지선거구 ◇서홍.대륜선거구 ◇대천.중문.예래선거구로 나뉘어졌다.

북제주군도 ◇한림읍 ◇애월읍 ◇구좌읍.우도면 ◇조천읍 ◇한경면.추자면 선거구로 결정됐다.

결국 독립선거구를 요구하던 추자면과 우도면 지역의 의견은 반영되지 않았다.

남제주군 5개 선거구는 읍.면별로 ◇대정 ◇남원 ◇성산 ◇안덕 ◇표선으로 나눠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