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맞이 재정자금 1515억원 조기지원
추석맞이 재정자금 1515억원 조기지원
  • 원성심 기자
  • 승인 2009.09.14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추석을 앞두고 10월1일까지 자금특별배정기간을 운영해 재정자금 1515억원을 조기지원 한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사업자의 자금난 및 임금체불 해소 등을 위해 각종 사업자금 및 사회복지지원금이 조기에 방출하게 된다.

조기 지원되는 자금은 추석명절 전 까지 제주도가 803억원, 제주시 449억원, 서귀포시 263억원으로써 총 1515여억원이다.

주요 지원사업은 △번영로 등 도로 확.포장사업 176억원 △돌문화공원특별전시관.문예회관.체육관 등 각종 신축공사 138억원 △제주외항.하효항 등 항만시설축조공사 101억원 △재해위험지구 정비공사 95억원 △보육시설운영비 및 보육료 지원 93억원 △기초노령연금 △요양시설기능보강 지원 등 79억원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추석맞이 재정자금으로 사업자의 자금난과 임금체불 등 해소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고 있다"며 "자금 집중 방출에 차질이 없도록 1700억원 자금을 이미 확보했다"고 밝혔다.

<원성심 기자/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