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12-03 22:39 (토)
표선면 한국부인회, 다문화가정 향토문화체험 운영
표선면 한국부인회, 다문화가정 향토문화체험 운영
  • 고영길 시민기자
  • 승인 2009.08.27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한국부인회표선면분회(회장 장의숙)는 25일 한국부인회원들과 다문화가정 9가구를 초청, '다문화 가정 등 소외계층 향토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행사에 참가한 이주여성들은 한국부인회원들과 함께 갈옷 염색체험을 하며 제주전통문화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한국부인회원들이 만든 갈옷 염색천들은 이 날 참석하지 못한 다문화가정 및 소외계층 40명에게 전달됐다.

한국부인회표선면분회는 앞으로도 다문화 가정 등 소외계층에게 지역 향토문화를 체험하고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이주여성들이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빠르게 정착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