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1 09:51 (수)
북한선박 2척 제주해협 첫 통과
북한선박 2척 제주해협 첫 통과
  • 진기철 기자
  • 승인 2005.08.13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차 남북해운실무 합의..오는 15일 밤 통과

제5차 남북해운실무 합의 이후 처음으로 북한 화물선 2척이 오는 15일 제주해협을 통과하게 된다.

제주해양경찰서는 14일 오후 4시께 북한 남포항에서 설비물자와 소금, 석탄, 콩 등을 싣고 출항한 북한 남포선적 대동강호(9000t)와 황금산호(2750t) 등 2척의 화물선이 오는 15일 오후 11시30분께부터 16일 오전 7시사이 제주도와 추자도 사이의 제주해협을 지나 청진항으로 항해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북한 선박의 제주해협 통과는 지난 10일 경기도 문산에서 열린 제5차 남북해운실무 접촉시  오는15일부터 북한 민간선박에 대한 제주해협 통과를 허용키로 합의한데 따른 것이다.

이에 제주해경은 ▲제주해협 항로대 진입·이탈시 통보사항▲ 통신방법 및 절차 안전·보호경비방법▲북한선박 보호경비 이행사항▲안전확보를 위한 이행사항▲현장 대응시 유의사항▲북한상선 위법시 단계별 대응요령 등의 경비대책을 마련했다.

이와함께 제주해경은 북한 민간선박이 제주해협 항로대 진입시 "북측 00호 여러분. 우리는 남측 해양경찰입니다. 여러분은 남북해운합의서가 적용되는 남측 항로대에 진입하였습니다. 해상에서 만나게 되어 진심으로 환영하는 바입니다. 여러분이 안전하게  항해할 수 있도록 귀 선박을 성심껏 도울 것입니다. 아무쪼록 예정된  항로를  준수하여 안전운항하시기 바랍니다"라는 내용의 환영.안전운항 통신문을 보내기로 했다.

한편 제주해경은 북한 민간선박에 대한 제주해협 통과 허용으로 북한 선박이 그동안 이용해오던 제주도 남쪽 항로대를 이용할 때보다 약 53마일의 항해거리와 4시간25분 정도의 항해 시간(12노트 기준)을 단축할 수 있게 되면서 비용과 시간, 안전성 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