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5-25 22:40 (토)
‘기부 천사’ 탁구 국가대표 신유빈, 제주도내 한부모 및 다문화가구 청소년에 1천만원 기부
‘기부 천사’ 탁구 국가대표 신유빈, 제주도내 한부모 및 다문화가구 청소년에 1천만원 기부
  • 제주사랑의열매
  • 승인 2024.04.08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신유빈 국가대표 탁구선수, 강지언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함께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신유빈 국가대표 탁구선수, 강지언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함께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국가대표 탁구 선수 신유빈(19,대한항공)이 제주도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1천만원의 성금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강지언)에 기탁했다.

지난 2일, 제주특별자치도청 도지사 집무실에서 진행된 성금 전달식에는 신유빈 국가대표 탁구선수, 오영훈 제주도지사, 강지언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 관계자들이 자리했다.

이번 성금은 신유빈이 KGC인삼공사로부터 전달받은 후원금 전액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제주도내 한부모 가구 및 다문화 가구 청소년을 위해 사용 될 예정이다. 이러한 기부활동의 목적으로 신유빈과 KGC인삼공사는 2021년도부터 함께 유소년 스포츠발전 및 장애인 복지 등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신유빈 선수는 “제주도는 소속팀(대한항공)의 연고지로 매우 친근한곳이다. 이곳에서 저와같이 멋짓 꿈을 꾸고 있는 친구들을 응원하고자 이번 기부를 결정하였다, 친구들이 꿈을 펼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의미있게 쓰였으면 좋겠다”라며 앞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나눌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영훈 도지사는 “제주를 위한 나눔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제주를 향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강지언 회장은 “제주에 어려운 이웃을 위한 소중한 나눔에 감사하다”며 “소중한 성금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유빈 선수는 처음 받은 월급으로 운동화를 구입해 보육원에 기탁한 것을 시작으로 광고수익 전액을 소아·청소년 환자를 위해 기탁하고, 항저우 아시안게임 금메달 포상은 어르신들을 위해 기탁하는 등 지속적인 나눔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