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5-25 22:40 (토)
문대림‧고광철 후보, 사전투표 첫날 투표 완료
문대림‧고광철 후보, 사전투표 첫날 투표 완료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4.04.05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전 10시 각각 애월체육관, 제주도의회 의원회관 찾아 투표 참여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시 갑 선거구의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후보와 국민의힘 고광철 후보는 사전투표 첫날인 5일 각각 사전투표를 마쳤다.

문대림 후보는 오전 10시 가족들과 함께 사전투표소가 설치된 애월체육관을 찾았고, 고광철 후보도 아내와 함께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가장 가까운 제주도의회 의원회관 사전투표소에서 투표에 참여했다.

문대림 후보가 5일 오전 10시 사전투표소가 마련된 애월체육관을 찾아 투표함에 기표한 투표용지를 넣고 있다. /사진=미디어제주
문대림 후보가 5일 오전 10시 사전투표소가 마련된 애월체육관을 찾아 투표함에 기표한 투표용지를 넣고 있다. /사진=미디어제주

투표를 마친 후 문 후보는 투표소를 나와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유권자 여러분들이 투표를 해야 우리 미래를 지켜낼 수 있다”면서 “남은 기간동안 더 겸손하게, 더 절실하게 유권자의 마음을 얻기 위해 더 뛰겠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윤석열 정부 2년 동안 정치, 외교, 국방, 우리의 평화체제까지 망가뜨려 놨다”면서 “미래가 기대되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서는 반드시 투표에 참여해야 한다”고 거듭 투표 참여를 호소했다.

고광철 후보가 사전투표 첫날인 5일 오전 10시 제주도의회 의원회관을 찾아 투표를 마치고 투표함에 투표용지를 넣고 있다. /사진=미디어제주
고광철 후보가 사전투표 첫날인 5일 오전 10시 제주도의회 의원회관을 찾아 투표를 마치고 투표함에 투표용지를 넣고 있다. /사진=미디어제주

고광철 후보도 투표를 마치고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앞으로 5일 정도 남았는데 민심이 많이 변하고 있다. 정치 교체, 세대 교체를 위한 도민들의 열망이 굉장히 크다는 걸 느끼고 있다”면서 “남은 기간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피력했다.

이어 그는 “제주를 위해 깨끗하고 젊고 힘있는 일꾼이 필요하다. 정치의 가장 큰 기준은 무엇보다 도덕성”이라면서 “이제 깨끗하고 일 잘하는 저 고광철에게 마음을 모아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