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3-04 10:43 (월)
다문화 가정과 함께 한 행복한 힐링 나들이
다문화 가정과 함께 한 행복한 힐링 나들이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3.07.20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관광공사‧제주시가족센터, ‘제주 웰니스 특화 프로그램’ 진행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도내 다문화 가정과 함께 하는 행복한 힐링 나들이 프로그램이 눈길을 끌고 있다.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은숙)와 제주시가족센터(센터장 문상인)는 지난 19일 서귀포 치유의 숲과 WE호텔에서 도내 거주하는 다문화가정 10여 명과 함께 하는 ‘제주 웰니스 특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사회공헌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프로그램은 서귀포시 산림휴양관리소, WE호텔 웰니스센터의 적극 지원에 나서 참가자 모두의 심신 회복과 건강한 면역력을 키워주는 데 초점이 맞춰졌다.

우선 편백나무와 삼나무로 가득한 서귀포 치유의 숲에서는 ‘산림 치유 프로그램’이 운영됐다. 참가자들은 피톤치드·음이온·산소·자연광과 같은 숲속 치유 인자들을 통해 산림 치유 효과를 마음껏 누리는 시간을 가졌다.

제주의 천연자원으로 만든 따뜻한 차(TEA)를 마시면서 자연을 느끼는 치유 프로그램을 비롯해 스트레칭, 오감 열기, 걷기 명상, 해먹 체험도 모두의 만족감을 높여주기에 충분했다.

참가자들은 또 치유의 숲에서 빙떡, 주먹밥, 산적, 버섯, 꼬치, 파프리카, 토마토, 감귤 등 건강식으로 구성된 ‘차롱 치유 밥상’을 체험, 제주의 천연 음식을 마음껏 즐기기도 했다.

이와 함께 WE호텔 웰니스센터에서는 맑고 영롱한 크리스탈 싱잉볼의 소리와 파장으로 몸의 이완과 자연 치유력을 높여주는 ‘사운드 테라피’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다문화가정의 한 참가자는 “싱잉볼 소리를 통해 심신의 안정을 느끼고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었다”며 “청정한 제주 여행도 즐기고, 건강한 면역력도 키워주는 웰니스 프로그램을 체험하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고 만족해 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상생과 나눔 경영에 앞장서면서 우리 이웃과 함께 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프로그램에 대한 참가자들의 만족도 역시 매우 높은 만큼 특정 타깃층을 대상으로 하는 회복형 웰니스 관광 상품 개발에도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