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5-24 09:33 (금)
중앙꿈쟁이작은도서관, 국어문화프로그램 글쓰니까 청춘이다
중앙꿈쟁이작은도서관, 국어문화프로그램 글쓰니까 청춘이다
  • 고지나 시민기자
  • 승인 2023.07.04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꿈쟁이작은도서관(관장 이신선)은 6월 30일 금요일 중앙꿈쟁이작은도서관에서 60세이상 어르신 8명을 대상으로 국어문화프로그램 ‘글쓰니까 청춘이다’를 개강했다. ‘글쓰니까 청춘이다’는 찾아가는 어르신 국어문화 프로그램으로 국립국어원 주최, (사)국어문화운동본부 주관으로 정성현강사((사)국어문화운동)가 진행한다. 이 프로그램은 치유와 성찰을 위한 자기서사 글쓰기 시간으로 구성되어 어르신들이 자신의 삶을 되돌아보며 문화 힐링을 할 수 있는 시간을 갖게 된다. 이신선관장은 “중앙꿈쟁이작은도서관이 아동뿐 아니라 어른신들까지 자유롭게 이용하는 문화공간으로 지역 문화활동이 확장되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했다.

중앙꿈쟁이 작은도서관은 평일 월~금 오후 1시-7시, 주말 토 오전 10시-오후 6시까지 이용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