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09-27 21:47 (수)
방탄소년단 RM·장항준 감독, tvN '알쓸인잡' MC로 발탁
방탄소년단 RM·장항준 감독, tvN '알쓸인잡' MC로 발탁
  • 미디어제주
  • 승인 2022.10.26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항준 감독, RM[사진=tvN, 빅히트뮤직]
장항준 감독, RM[사진=tvN, 빅히트뮤직]

 

그룹 방탄소년단의 RM과 영화감독 장항준이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인간 잡학 사전-알쓸인잡'의 MC를 맡는다.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인간 잡학사전 - 알쓸인잡'(연출 양정우·전혜림, 아래 '알쓸인잡')은 다양한 시각으로 세상의 모든 인간을 탐구하며 나조차 알지 못했던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이다. 

시즌을 거듭하며 큰 인기를 끌었던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 '알아두면 쓸데있는 범죄 잡학사전'(아래 각 '알쓸신잡', '알쓸범잡') 후속 예능으로, 잡학사전 제작진이 야심차게 내놓은 세 번째 지적 수다다.

'알쓸인잡'에서는 문학·물리학·법의학·천문학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서로 다른 시각으로 세상의 모든 인간을 다뤄볼 예정이다. 상상과 현실을 넘나드는 흥미로운 인물들은 물론 인생을 살아가며 방황하는 우리들의 이야기까지 각양각색 사람들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를 위해 박학다식함은 물론 센스 넘치는 입담까지 갖춘 각 분야 전문가들이 뭉쳐 기대를 높인다.

제작진은 "영화감독 장항준, 방탄소년단 RM(김남준)이 MC를 맡아 프로그램 진행을 이끈다"고 밝혔다. 장

항준은 타고난 유쾌함과 사랑스러움으로 활약 중인 엔터테이너이자 대중을 위로하는 이야기꾼이다. 세상을 따스하면서도 예리하게 바라보는 그가 전할 인사이트가 벌써부터 기대를 모은다.

음악으로 세계 정상에 오른 글로벌 아티스트 RM의 합류도 기대포인트다. RM은 남다른 지적 호기심과 감성을 겸비한 아티스트이자 MZ세대 아이콘이다. 폭넓은 문화 장르를 아우르며 젊은 세대들에게 다양한 인사이트를 전해 온 그는 평소 잡학사전 시리즈의 남다른 애청자라고. RM이 '알쓸인잡'에 불어넣을 색다른 활력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성의 아이콘이자 세대를 아울러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소설가 김영하와 물리학자 김상욱 교수도 출격한다. 소설가 김영하는 지적 수다의 향연에 없어서는 안 될 인물로, 지난 '알쓸신잡' 시즌1, 3에 출연해 인간관계에 대한 통찰력으로 많은 울림을 전했다. 김상욱 교수 또한 '알쓸신잡', '알쓸범잡' 시리즈, '책 읽어주는 나의 서재', '신기한 과학나라' 등에서 이성과 감성을 넘나드는 다정한 물리학 인사이트를 선보이며 큰 사랑을 받았다. 

아주경제 최송희
이어 '알쓸범잡'에서 활약했던 법의학자 이호 교수와 새로 출사표를 낸 천문학자 심채경 박사가 출연한다. 이호 교수는 숱한 부검의 현장에서 배운 삶과 죽음으로 인간의 일생과 내면을 보다 심도 있게 들여다 볼 예정이다. 이번 '알쓸인잡'을 통해 처음 tvN 시청자와 만나는 심채경 박사는 과학 학술지 네이처가 주목하는 천문학자다. 심채경 박사는 20여 년간 천문을 탐사하며 쌓아온 지식을 바탕으로, 우주적 시각에서 바라본 인간의 이야기를 전달하며 재미를 배가할 전망이다.

 

아주경제 최송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