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12-02 17:30 (금)
제주도, 공공사업에 따른 온갖 갈등, 중점 관리 들어가나?
제주도, 공공사업에 따른 온갖 갈등, 중점 관리 들어가나?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07.18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훈, 제주도청 각 부서에 갈등사항 중점 관리 지시
"해결못한 갈등 사안 49건 ... 해결방안 등 의견 내달라"
오영훈 제주도지사가 18일 오전 9시 제주도청 본관 4층 탐라홀에서 열린 주간정책 조정회의에서 각 부서의 보고를 받고 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오영훈 제주도지사가 18일 오전 9시 제주도청 본관 4층 탐라홀에서 열린 주간정책 조정회의에서 각 부서의 보고를 받고 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제주도가 도내 공공사업으로 나타난 갈등사항에 대한 관리에 나섰다.

제주도는 다음달 10일까지 공공갈등 사업에 대한 전수조사와 갈등 진단을 추진한 뒤 중점 관리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갈등 진단은 공공정책 수립·추진 시 갈등 예상 및 발생 사업을 대상으로 한다. 4대 항목·14개 분류·36개 세부 항목별 진단 후 배점에 따라 등급별 상시 모니터링과 책임 관리가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갈등사항 관리는 오영훈 제주도지사의 지시에 따른 것이다.

오 지사는 이날 오전 9시 제주도청 본관 4층 탐라홀에서 주간정책 조정회의를 주재하고 “이번 주 도정 기조는 ‘갈등관리’”라며 “각 실국에서 소관 갈등 사항을 확인하고 해결방안에 대한 의견을 제시할 것”을 당부했다.

오영훈 지사는 “아직 해결하지 못한 갈등 사안이 49건”이라며 “각 부서에서 갈등 내용을 신속히 확인하고 현재 상황에 대한 해결방안, 대안 등에 대한 의견을 제시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강정마을과 월정마을 등 현안 해결과 관련한 방문 일정이 잡혀있다”면서 “도민 소통을 위해 필요한 경우 현장행보를 강화할 것이며, 각 실국장들도 현장에서 직접 점검해달라”고 덧붙였다.

오 지사는 내년도 국비 확보에 대한 노력도 강조했다.

오 지사는 “내년도 국비 확보 목표액은 전년도 확보액 1조 6709억 대비 10% 증가한 1조 8380억원”이라며 “지난주 지역구 국회의원과의 예산정책간담회가 있었고, 오는 19일 국민의힘과 예산정책협의회가 예정돼있다. 8월에는 기재부 예산 심의가 지속되므로 앞으로 한 달 동안 긴장의 끈을 늦추지 말고 쟁점 사업에 대응해달라”고 주문했다.

오 지사는 또 “지표나 통계는 정책 추진에 있어 설득력을 높이는 중요한 요소이므로 각 부서에서는 도민 관심이 높고 이해관계자가 많은 사안, 도민 생활에 직결되는 문제는 지표와 통계를 바탕으로 업무를 추진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주간정책 조정회의에서는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도입 ▲제17회 제주포럼 계획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원 ▲농업용수 원수대금 부과 ▲2021년산 감귤류 품종별 조수입 확정 ▲유관기관 불법 숙박행위 합동 단속 계획 등이 보고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