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의 자연경관 담은 118개 촬영물, 무료로 일반에 공개됐다
제주의 자연경관 담은 118개 촬영물, 무료로 일반에 공개됐다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07.05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여름 담은 영상물, 드론 등으로 촬영
제주 용머리해안 전경. /사진=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제주 용머리해안 전경. /사진=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제주의 자연경관을 담은 고해상도 촬영물이 무료로 공개됐다.

제주도와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은 도내 천연기념물 및 자연경관 등을 대상으로 촬영한 고해상도 영상물 등 118개를 무료로 개방한다고 5일 밝혔다.

진흥원은 로케이션 유치·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작년부터 만장굴 비공개구간, 김녕굴, 한라산 백록담 등 일반인이 쉽게 촬영할 수 없는 제주 고유 자연유산을 고해상도 영상물로 개방하고 있다.

지난해 무료 개방된 영상물은 올해 초 방영된 tvN 예능프로그램 ‘산꾼도시여자들’을 시작으로 여행 유튜버, 쇼핑 채널, 방송사 등 창작자들 필요에 따라 자유롭게 가공돼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되고 있다.

이번에 추가된 영상물의 경우는 여름철 제주의 모습을 ‘FPV 드론’, ‘고해상도 4K 드론’ 등으로 촬영한 것이다.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관계자는 “비영리적으로만 촬영 가능한 자연문화유산 구역의 영상물을 누구나 가공해 사용할 수 있게  개방함으로써 제주 콘텐츠 부가가치를 창출하는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개방된 영상물은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홈페이지(http://ofjeju.kr/communication/works.htm)와 공공누리 사이트(www.kogl.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와 저작권 표기 후 누구나 상업적 목적 등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