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나는 '여권 발급' 민원 ... 제주도, 야간 민원실 운영 돌입
늘어나는 '여권 발급' 민원 ... 제주도, 야간 민원실 운영 돌입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06.30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 등 위해 오후 8시까지 야간 민원실 운영
여권 신청 및 교부, 국제운전면허증 발급 대행 업무 등
제주도청 전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주도청 전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코로나19에 따른 거리두기 완화로 ‘여권 발급’ 민원이 늘자 제주도가 ‘야간 민원실’ 운영에 나섰다.

제주도는 코로나19로 2020년 3월부터 중단해온 ‘여권업무 야간 민원실’ 운영을 7월부터 재개한다고 30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하루 평균 200건 이상이던 여권 발급량은 코로나19로 급격히 줄었다. 2019년에는 하루평균 217건이 발급됐지만 2020년 들어서는 하루 평균 41건으로 줄었고 지난해에는 하루평균 21건에 불과했다.

하지만 지난달부터 거리두기 완화 등으로 점차 증가하면서 올해 6월에는 하루 평균 100건 이상 발급,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근무시간에 방문이 어려운 직장인 등을 위해 매주 월요일 오후 8시까지 야간 민원실을 운영한다.

야간 민원실에서는 여권 신청·교부 업무와 국제운전면허증 발급대행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김승배 제주도 특별자치행정국장은 “도민 수요를 파악해 다양한 민원서비스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도는 주민 생활과 밀접한 행정·세무·법무 등 전문 분야의 행정서비스 제공을 위해 주민상담실을 운영하고 있다.

주민상담실은 방문·전화·온라인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며, 사전 예약(710-3698)을 통해 이용 가능하다. 관련 분야 전문가가 도민을 대상으로 무료로 상담을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