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어업인 수당 지급 이뤄진다 ... 1인당 연 40만원 가나
제주 어업인 수당 지급 이뤄진다 ... 1인당 연 40만원 가나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06.15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상임위 통과, 본회의도 무난할 것으로 전망
농민수당 1인당 연 40만원, 어업인수당도 같은 수준 예상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 /사진=제주도의회.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 /사진=제주도의회.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이달부터 제주 농민들에게 농민수당이 지급될 예정인 가운데, 어민들을 대상으로 한 수당 지급 역시 이뤄질 전망이다.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는 15일 제405회 임시회 제1차 회의를 갖고 주민 청구를 통해 발의된 ‘제주도 어업인 수당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심사, 수정 가결했다.

이 조레안은 제주도내 어업인들의 어업활동으로 창출되는 공익적 가치를 보장하고 증진하는 차원에서 어입인들에게 어입인수당을 지급, 어업인들이 권리를 누리면서 지속가능한 어업 및 어촌과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됐다.

주민 4119명의 서명을 받아 주민 청구를 통해 발의가 이뤄졌는데,  지난 2020년 6월 주민 청구로 발의된 ‘제주도 농민수당 지원 조례’가 제주도의회를 통과한 후 농민수당 지급이 현실화되자 어업인들 역시 수당 지원을 요구하며 이뤄진 측면도 있다.

조례안의 주요 내용은 어업인들에게 수당을 지급하는 것으로 수당을 받을 수 있는 기준은 3년 이상 제주에 주소를 두고 실제 거주하는 이, 2년 이상 지속적으로 어업경영정보를 등록하고 실제 어업에 종사하는 이 등이다. 이외에 조례안에 따라 만들어진 ‘어입인수당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대상자로 확정된 이가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신청연도 기준 어업 외의 종합소득금액이 3700만원 이상인 경우 등은 수당 지급대상에서 제외된다.

제주도는 이 조례안에 따라 도내에서 어업인 수당을 받을 수 있는 자격을 갖춘 이들을 6500명에서 6600명 내외로 보고 있다. 소요금액은 약 26억원 가량으로 추산되고 있다. 1인당 지급 금액은 농민수당과 동일한 1인당 40만원으로 책정될 가능성이 높다.

이 조례안은 오는 21일 열리는 제주도의회 제405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적으로 다뤄질 예정이다. 농민수당도 곧 지급을 앞두고 있는 상황이라 어업인 수당 조례안의 본회의 통과도 무난하게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상임위 심사 과정에서 일부 도의원들은 제주도에 농민수당과 어업인수당을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조례안의 제정을 요구하기도 했다.

임정은 의원(더불어민주당, 대천·중문·예례동)은 “농민수당도 지급되고 어업인수당도 지급되게 되면 이를 통합으로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본다”며 “제주도에서 이에 대해 고민해볼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강성균 의원(더불어민주당, 애월읍) 역시 “이제서야 농민수당과 어업인수당을 만들다보니 두 수당이 나뉘게 됐지만 하루빨리 부서들끼리 적극적으로 협의를 해서 하나의 체계로 만들어야 한다. 그래야 효율적으로 집행이 이뤄질 수 있다”고 말했다.

좌임철 제주도 해양수산국장도 “이번 조례가 공표되면 농업관련 부서와 협력해서 집행부 발의든 다른 방법이든 제도를 통합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보고 있다”며 “모두 1차 산업 종사자들이다. 하나의 근거로 가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본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