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화휴먼시아어린이집, 지꺼진 놀이장터 수익금 기탁
삼화휴먼시아어린이집, 지꺼진 놀이장터 수익금 기탁
  • 제주사랑의열매
  • 승인 2022.06.15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화휴먼시아어린이집 변은영 원장(후열 오른쪽 1번째)과 원아들‧직원들이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심정미 사무처장(후열 오른쪽 3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화휴먼시아어린이집 변은영 원장(후열 오른쪽 1번째)과 원아들‧직원들이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심정미 사무처장(후열 오른쪽 3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화휴먼시아어린이집(원장 변은영)은 지난 9일, 삼화휴먼시아어린이집에서 ‘지꺼진 놀이장터’를 통해 마련한 성금 57만원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강지언)에 기탁했다.

‘지꺼진 놀이장터’는 삼화휴먼시아어린이집이 단오(6월 3일)를 맞아 지난 4일 진행한 전통놀이 행사로, 장터에서 아이들과 학부모, 교사가 함께 사용하지 않는 물품들을 판매하는 나눔장터가 함께 마련됐다. 이번 성금은 장터에서 발생한 수익금에 변은영 원장이 마음을 보태 마련한 것으로, 도내 어려운 이웃들의 생계비‧의료비 등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변은영 원장은 “코로나19로 어린이집에서 부모님과 함께하는 행사가 열리기 어려웠는데 올해는 마스크를 착용하고서라도 어린이집을 개방하고 아이들과 함께할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서 기쁜마음으로 행사진행을 할 수 있었다”며 “특히 단오라는 우리나라의 고유명절의 전통놀이를 부모님과 함께 즐기는 동시에 가정에서 사용하지 않는 기부물품을 나누는 지꺼진 놀이장터 행사를 통해 놀이와 나눔의 경험을 함께 나눌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이러한 기부문화가 영유아기부터 성인이 될때까지 이어질수 있도록 나눔교육과 나눔문화 조성에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삼화휴먼시아어린이집은 2011년 착한어린이집으로 가입 후 11년째 매달 정기적인 나눔을 이어가며 지역사회 나눔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