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여성경제인 활동 촉진 다양한 지원 확대 필요”
부상일 “여성경제인 활동 촉진 다양한 지원 확대 필요”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5.28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기업인 창업자금 지원, 여성기업제품 우선 구매 확대 등 약속
부상일 후보가 여성경제인 창업자금 지원과 여성기업제품 우선 구매 확대 등 약속을 내놨다.
부상일 후보가 여성경제인 창업자금 지원과 여성기업제품 우선 구매 확대 등 약속을 내놨다.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시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부상일 후보가 여성들의 경제활동에 대한 지원 확대 구상을 밝혔다.

부상일 후보는 지난 27일 김만덕기념관 개소 7주년을 맞아 제주 여성경제인의 상징이 되는 김만덕과 같은 여성 경제인이 활동의 폭을 넓혀갈 수 있는 국가정책은 물론 실질적인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부 후보는 “여성의 사회활동이 적극적으로 늘어나고 있으며, 세상의 절반인 여성들의 권익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국가에서는 ‘여성기업지원에 관한 법률’ 등으로 여성경제인의 활동을 지원하고 있지만 급속히 늘어나는 여성경제인의 기대에 미치지 못한다는 평가도 있는 만큼 여성경제인의 활동을 촉진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이 확대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부 후보는 “경제적 어려움 속에서도 스스로 일어서려는 여성 창업을 지원하는 창업자금 지원을 현행 1인당 5000만원까지 임대보증금을 지원하고 있는데 이를 1억 원까지 상향하고 3.0%의 고정금리를 2.0%로 낮춰 창업의 폭을 넓혀나가도록 하겠다”고 여성 창업에 대한 지원을 약속했다.

여성기업 제품에 대한 공공기관 우선구매 확대를 위한 법률 및 시행령 개정을 통해 물품과 용역에 10%(현재 5%)까지, 공사의 경우 구매총액에서 5%(현재 3%) 이상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구상도 밝혔다.

부 후보는 “여성기업제품 구매실적은 기재부의 공공기관 경영평가항목에 포함돼 있는 만큼 제주도의 공공기관들이 여성기업제품 우선구매 제도에 적극 동참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실질적인 여성기업인에 대한 지원을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