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제주도내 기관‧단체에 사회공헌기금 5억원 기탁
오리온, 제주도내 기관‧단체에 사회공헌기금 5억원 기탁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5.25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 인재 육성, 수자원 보전, 학술‧예술‧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 전달
오리온 그룹이 최근 제주대학교를 방문, 장학금을 전달했다.
오리온 그룹이 최근 제주대학교를 방문, 장학금을 전달했다.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오리온 그룹이 제주지역 상생과 발전을 위해 도내 기관‧단체에 3억 원을 기탁했다. 다음달에는 용암해수산업단지 활성화 기금 2억 원도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다.

오리온 그룹은 25일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구좌읍에 1억 원, 성산읍에 4000만 원을 각각 기탁했다고 25일 밝혔다.

기탁금은 해당 지역 내 아동‧노인 복지 및 이주여성 지원 등 다양한 계층을 위해 사용된다. 한림읍 아동복지시설 예향원에도 아이들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기금이 전달됐다.

제주대학교와 한라대학교의 산학협력 연계 교육과정인 ‘링크플러스 사업단 캡스톤 디자인’과 수자원 연구와 보전을 위해 설립된 ‘제주대학교 지하수대학원’에 대한 장학금 지원도 이뤄졌고, 도내 학술‧예술의 진흥을 위해 사단법인 제주학회와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에도 기금이 전달됐다.

오리온홀딩스는 지난 2020년 5월 제주특별자치도와 지역경제 발전과 용암해수산업단지 활성화를 위한 상생 협약을 체결, 2021년 사회공헌기금 5억 원을 지원한 바 있다. 기금은 환경보호를 위한 지원과 사회 복지 분야, 제주바다 생태보전 활동, 지역인재 육성 장학금 및 문화‧예술‧학술 진흥 등을 위해 사용되고 있다.

오리온은 음료 사업을 그룹 신수종 사업의 한 축으로 선정하고, 미네랄이 풍부한 제주 용암해수를 원수로 사용해 만든 ‘닥터유 제주용암수’를 판매하고 있다.

최근에는 분리배출 편의성과 재활용 효율성을 높인 ‘닥터유 제주용암수 무라벨’과 정상적인 면역기능에 도움을 주는 ‘닥터유 면역수’를 출시하는 등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오리온 그룹 관계자는 “지역 전문 기관들과 함께 제주도 고유의 사회적, 자연적, 역사적 가치들이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이어갈 것”이라며 “제주의 우수한 수자원인 용암해수를 이용한 ‘닥터유 제주용암수’를 통해 제조업 진흥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해외에 제주의 청정 이미지를 홍보하는데도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