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채규 “민간교육 인프라 활용 학습바우처 사업 확대” 공약
김채규 “민간교육 인프라 활용 학습바우처 사업 확대” 공약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5.25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자치센터 활용 교육공동체 활성화, 작은도서관 협업 돌봄 확대 필요”
김채규 도의원 후보 / 제주시 노형동 갑
김채규 도의원 후보 / 제주시 노형동 갑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시 노형동 갑 선거구 도의원 선거에 출마한 김채규 후보(국민의힘)가 민간교육 인프라를 활용한 학습 바우처 사업을 확대하겠다는 공약을 내놨다.

노형 지역 학교들의 경우 이미 방과후학교와 돌봄이 포화상태라 교사들에 교육 활동에 집중할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

이에 김채규 후보는 25일 관련 보도자료를 통해 “동 지역의 교육공동체와 돌봄 및 방과후학교 활성화를 위해서는 단순히 돌봄과 방과후학교 확대에만 치중할 것이 아니라 교육청과 지자체가 연계, 주민자치센터를 활용한 교육공동체 활성화와 작은도서관 등과 협업을 통한 돌봄 확대가 절실히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그는 노형 지역의 경우 제주시내 어느 지역보다 민간교육 인프라가 활성화돼 잇다는 점을 들어 “도교육청과 연계한 적극적인 학습바우처 사업 확대가 지역 교육과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제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