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산악 사고 예방으로 행복한 산행되기
기고산악 사고 예방으로 행복한 산행되기
  • 강기수 소방사
  • 승인 2022.05.16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좌119센터 강기수 소방사.

봄이오면, 제주도에는 한라산 및 오름 등을 탐방하는 도민 및 관광객으로 인산인해다.

그로 인해 산악 사고 또한 많이 발생하고 있는데, 산악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방법이 무엇이 있는지 알아보자.

첫째, 산행 전 자신의 몸 상태를 확인해야 한다. 몸 상태를 확인하지 않은 채 산행하는 것은 안전사고의 위험을 높이며, 추후 문제 발생 시 산악 지역이기에 신속한 처치가 지연될 수 있다. 그렇기에 산행 전 몸 상태를 점검하여 안전사고를 예방해야 한다.

둘째, 산행 전 최소한의 장비는 갖춰져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예를들어, 봄철의 경우 일교차가 크기 때문에 보온 유지를 위한 옷, 식량, 물 등이 충분히 있어야 할 것이며, 만약의 경우를 대비하여 응급처치 요령 등을 숙지하는 것도 도움이 될 것이다.

셋째, 탈수증을 예방해야 한다. 산행 중에는 수분 손실이 많아지므로, 물이나 스포츠 음료 등을 조금씩 섭취하여 탈수증을 예방하도록 하며, 특히 음주는 절대 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

넷째, 길 잃음 사고를 주의해야 한다. 탐방로 외 다른 길을 통한 탐방은 지양해야 할 것이며, 산행 중간 중간 자신의 위치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 또한 길을 완전히 잃었을 경우, 주변에 있는 전주(전신주)를 찾아 전주의 전산화 번호(숫자와 영문조합 8자리)를 119 신고시 말해주면 더 빠른 현장 도착이 가능하다. 또한 랜턴이나 호루라기 등을 소지하여 자신의 위치를 주변에 알릴 수 있도록 한다.

산악 사고는 사고가 났을 시 수습을 하는 것보다는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소방서 등 유관기관에서 안전 대책을 마련하고 있지만, 개인의 예방 수칙 준수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마지막으로 올해 제주의 산과 오름 등을 찾는 많은 사람들이 안전 수칙 준수로 행복한 산행이 되길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