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북동 현안, 도의원 후보에게 묻다" 지역민, 공개질의 나서
"화북동 현안, 도의원 후보에게 묻다" 지역민, 공개질의 나서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2.05.09 23:1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북동 현안 문제 해결을 위해 주민들이 직접 제주도의회 화북동 지역구 예비후보들에게 공개질의를 하고 나섰다.

화북동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결성된 ‘화북동곤을마을청정지역을만드는대책위원회(이하 ‘곤을마을대책위’)’와 ‘화북동레미콘공장공사반대추진위원회(이하 ‘화북레미콘공장반대대책위’)’가 제8회 지방선거를 앞두고, 화북동 지역구 도의원 예비후보에게 지역 현안에 대한 공개질의를 진행했다. 화북동 지역구에 출마하는 강성의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와 고경남 국민의힘 예비후보를 찾아 관련 질의서를 전달한 것이다.

곤을마을대책위의 경우, 지난해부터 화북천 불법매립 의혹을 제기하며 이로 인한 수해와 오염 문제를 도민사회에 알려 왔으며, 마을주민의 제대로 된 동의 없이 진행된 화북간이하수처리시설 공사 반대운동을 펼쳐왔다. 지난해 9월 7일에는 이들의 청원으로 도의회에서 화북천 옛물길 복원 청원이 본회의를 통과하기도 했다.

곤을마을대책위는 이번 공개질의에서 ▲주민들의 화북천 간이하수처리시설 공사 반대 시, 지역구 도의원이 적극적으로 나서 주민을 대변하지 않은 이유, ▲149억여 원을 투입해 진행한 화북동 하수관거정비사업이 제대로 진행되지 않은 문제에 대한 인지 여부와 견해 ▲화북천 복원에 대한 견해 및 구체적 복원계획 등의 답변을 요구했다.

화북레미콘공장반대대책위는 화북일동 1084-1번지에 건설 예정인 레미콘 공장 건설에 반대하는 주민들이 모여 결성한 대책위원회로 지난 2019년부터 주민 동의 없이 급작스레 추진된 레미콘공장 설립을 반대해 왔다. 해당 레미콘공장이 설립되면, 대규모 아파트단지 및 성당과 100여m, 중학교와 150여m 밖에 떨어져 있지 않아, 주민들은 정신적·신체적 건강에 피해를 입을 처지에 놓인 상황이다. 이들은 현재, 해당 레미콘공장 공사중단 명령과 누적영향평가 실시를 제주시에 요구하고 있다.

화북레미콘공장반대대책위은 이번 공개질의를 통해 ▲화북주민들에게 각종 악영향을 초래할 레미콘 공장 건설 문제에 대해 지역구 도의원이 적극적으로 주민을 대변하여 반대하지 않은 이유, ▲화북 레미콘공장 건설에 대한 각 후보의 견해 ▲레미콘 공장에 설립되었을 때, 화북동 주민에게 미칠 피해와 해당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구체적 대안 등의 답변을 요구했다.

곤을마을대책위와 화북레미콘공장반대대책위는 오는 16일 답변이 도착하는 대로, 이를 지역에 알려 나갈 예정이다. 장창수 화북동곤을마을청정지역을만드는대책위원회 감사는 “화북천 옛물길 복원 청원이 도의회를 통과했지만 이렇다 할 의회나 지역구 의원의 역할을 확인할 수 없었다. 화북천 위를 매립하여 공사를 추진한 화북간이하수처리장 공사 이후, 인근 용천수까지 마르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이번 공개질의를 통해 지역구 의원들의 이슈 관심도와 해결 의지를 확인하고 이를 화북 주민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려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참에 ~3 2022-05-11 17:30:15
현수막 설치 했는데 민원을 재기해서 현수막 철저하게 하는 사람
현직에 있을때 일잘했으면 유권자 가 겁나 아니죠 얼마나 일을못해으면 현수막 을 철거하라고 민원을 재기하나 참으로 한심스럽다

별도 2022-05-10 19:26:30
지역구 주민들을 살피고 보호 할수있는
도의원
지역구 민원 이나 애로사항 을 진정성 있게 처리하는 도의원
지역구 민원 은 뒷전이고 텔레비전 조금 나오니까 자기가 연예인 인줄 착각하는
도의원 싫어요
선거때 는 지역구 주민들에게 표 을 구걸 하고 당선되면 지역구 주민들을 개무시하는 도의원 싫어요
진정으로 지역 주민 을 생각하고 지역 주민 을 위해 일하는 도의원 을 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