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자연유산 탈락 우려에 동부하수처리장 숨겼나" 주민들, 의혹 제기
"세계자연유산 탈락 우려에 동부하수처리장 숨겼나" 주민들, 의혹 제기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2.04.12 15:3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월정리 주민들 '세계자연유산 동굴 지키기' 위해 나서
세계자연유산 신청 시, 하수처리장 준설 및 증설계획 누락해
12일 월정리 주민들이 제주동부하수처리장 인근 용암동굴계 훼손 우려를 전하며, 관련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세계자연유산 등재 신청을 하며, 신청지에 인접한 하수처리장의 존재를 유네스코 측에 알리지 않았다는 지적이 계속해 나오고 있다.

12일 오후 2시, 제주도의회 도민카페에는 제주동부하수처리장이 위치한 월정리 마을의 마을이장 및 주민들이 모였다.

이들 주민들은 '세계자연유산 용천동굴보호 대책위원회', '제주동부하수처리장 철거를 위한 월정리 비상대책위원회' 등의 위원회를 꾸려 동부하수처리장과 관련한 진실 알리기에 힘쓰고 있다.

이날 회견에는 제주해녀문화보전회 이사장이자 제주도지사 선거 예비후보인 장정애 씨도 참석해 힘을 보탰다.

월정리 주민들이 말하고자 하는 바는 명백하다.

용천동굴, 당처물동굴 등 세계자연유산 옆에 위치한 동부하수처리장의 존재를 유네스코에 보고하지 않고 심사를 받은 사실은 ‘국제협약 위반’에 해당하기에, 정부와 제주도가 나서 문제를 살펴야 한다는 것이다.

그림에서 노란색으로 표시된 부분이 당처물동굴, 용천동굴 순으로 이어지는 용암동굴의 위치다.&nbsp;<br>제주동부하수처리장은 동굴과 200m 내외 거리에 위치하며, 문화재호보구역에 속한다.<br>
지도에서 노란색으로 칠해져 해안까지 이어지는 기다란부분이 당처물동굴, 용천동굴 순으로 이어지는 용암동굴의 위치다.
붉은 부분을 포함한 경계선까지가 문화재 보호를 위해 설정된 구역이다.
제주동부하수처리장은 동굴과 200m 내외 거리에 위치하며, 문화재호보구역에 속한다.

‘세계유산협약 이행을 위한 운영지침’에 따르면, 세계자연유산 신청을 할 때 “현재의 보존상태에서의위협과 최근 또는 향후 있을 보수공사의 규모 소요시간, 건물 등”을 반드시 명시해야 한다. 또 “유산에 영향을 주는 모든 요소, 철거, 재축, 신축을 기재”하도록 되어 있다.

특히 운영지침의 172항에는 “유산의 탁월한 보편적 가치에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중요한 복원사업이나 신규 건설사업을 시행 또는 허가하는 경우 그 의도를 사무국을 통해 위원회(유네스코 측)에 알려야 한다”.

하지만 한국정부와 문화재청, 제주도는 2006년 거문오름 용암동굴계를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를 신청하며, 제주동부하수처리장의 존재를 알리지 않았다. 당시는 하수처리장 공사가 진행 되고 있었음에도 말이다.

또 제주도가 제주동부하수처리장에 대해 2014년 증설을 추진했고, 2017년 재증설을 시도하면서도 해당 사항을 유네스코 자연유산위원회에 논의하지 않았음이 드러나 문제는 더 커질 전망이다.

월정리 주민들은 “동부하수처리장 준설 및 증설계획을 유네스코 측에 보고했다면 세계자연유산 등재가 어렵기 때문에 행정이 의도적으로 누락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한다.

이에 12일 회견에서 주민들은 “한국정부와 제주도는 이제라도 “<세계문화와 자연유산보호에 관한 협약>과 <세계유산협약 이행을 위한 운영지침>을 준수하여 유네스코 자연유산 용천동굴 역사문화환경에 설치된 제주동부하수처리장을 조속히 철거할 수 있는 청사진을 밝혀야 할 것”이라는 입장을 표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승일 2022-04-12 17:12:24
이러니 동부하수처리장이라는 표지는 안보이고 테마공원인것처럼 위장 하다시피한 거였군요. 보호구역도 덕천에서 만장굴, 사굴까지 2구역이 계속되다 해안쪽으로 용천굴 당처물굴이 있는데 경계가 칼로 잘라낸것처럼 2구역에서 4구역으로 되어 있어 뭔가 숨기고 싶은걸 사전 정지작업한 것처럼 되어 있네요. 이제 불거졌으니 사실대로 보호할 가치가 높은 세계 희귀 동굴 에 겉맞는 보호대책이 세워져야 합니다. 고로 분뇨 하수처리장은 철거되어야 마땅한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