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7-21 00:07 (일)
프로농구 SK, 2년 만에 정규리그 1위 확정
프로농구 SK, 2년 만에 정규리그 1위 확정
  • 미디어제주
  • 승인 2022.04.01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농구 서울 SK가 고양 오리온을 꺾고 2년 만에 정규리그 1위를 확정했다.

SK는 31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경기에서 오리온에 92-77로 이겼다.

SK는 이날 승리로 39승 12패를 기록, 잔여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2019~2020시즌을 원주 DB와 공동 1위로 마친 이후 2년 만의 정규리그 패권 탈환이다.

2019~2020시즌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정규리그가 조기 종료된 바 있다.

이 시즌을 제외하고 SK의 정규리그 1위는 2012~2013시즌(44승 10패) 이후 9년 만이다.

이번 시즌 사령탑을 맡은 전희철 SK 감독은 프로농구 역사상 대행 기간 없이 데뷔 시즌에 우승한 첫 사령탑이 됐다. 앞서 감독 첫해 정규리그 1위 사례는 2001~2002시즌 김진 전 대구 동양 감독, 2012~2013시즌 문경은 전 SK 감독, 2015~2016시즌 추승균 전 전주 KCC 감독이 있으나 이들은 모두 직전 시즌 대행을 거쳐 정식 감독에 부임했다.

4강 플레이오프에 직행한 SK는 구단 첫 통합 우승을 노린다.

SK는 1999~2000시즌, 2017~2018시즌 챔피언결정전 우승을 차지한 바 있으나 당시엔 정규리그에선 모두 2위였다.

 

아주경제 정세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