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상옥 前 전국대의원, 희망나눔 특별성금 전달
남상옥 前 전국대의원, 희망나눔 특별성금 전달
  • 제주적십자사
  • 승인 2022.01.20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상옥 前 대한적십자사 전국대의원은 1월 18일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를 방문해 소외된 이웃을 위한 희망나눔 특별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이번 성금은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돕는 일에 함께 하고자 마련됐으며, 적십자사는 위기가정 긴급지원, 희망풍차 결연지원 등 적십자 인도주의 활동에 사용한다.

남상옥 前 의원은 “많지 않은 금액이지만 소외된 이웃을 위해 소중히 사용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적십자사와 함께 지역사회 인도주의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남상옥 前 의원은 특별성금 기탁, 정기후원 등 이웃을 위한 나눔을 적극 실천하고 있으며, 1970년도부터 의료 사각지대 환자들을 위해 의료봉사 활동 공로로 2013년에는 ‘플로렌스 나이팅게일 기장’을 수상했다.

나이팅케일 기장은 국제적십자위원회(ICRC)가 세계 간호사들 가운데 모범적인 활동을 한 사람에게 주는 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