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성읍1리 마을에 마을공동체사업 제32호점 개점
JDC, 성읍1리 마을에 마을공동체사업 제32호점 개점
  • 미디어제주
  • 승인 2021.06.28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하 JDC)가 추진 중인 마을공동체사업 제32호점이 문을 열었다.

JDC는 지난 27일 마을공동체 사업 제32호점인 성읍마을 관광산업 및 문화공간 개발사업 개점식을 갖고 영주산 관광해설사 양성 및 민속마을 공예상품 개발사업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을 통해 성읍1리 마을회는 ‘놀래! 쉴래!’ 커뮤니티센터 공간을 활용해 영주산 길라잡이(관광해설사) 교육과 다양한 민속제품을 제작할 수 있는 창작공예 교육을 진행하는 등 마을주민들로부터 많은 호응과 참여를 이끌어냈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마을 관광산업이 큰 타격을 받고 있지만, 이 사업을 준비하면서 지역 주민들이 성읍마을의 발전을 위해 ‘영주산 길라잡이회’, ‘성읍민속마을 창작 공예회’를 더욱 활성화시켜 지역 주민들간 소통과 공유가 강화됐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2012년부터 2020년까지 모두 39개 마을공동체 사업을 추진중인 JDC는 이번 사업장 개점이 32번째다.

문대림 JDC 이사장은 “성읍1리는 제주의 유·무형 문화재를 잘 간직한 유서깊은 마을”이라며, “이번 사업이 새로운 성읍마을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발판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