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9 10:33 (수)
민주당 제주도당, ‘국민 소통‧민심 경청 프로젝트’ 시동
민주당 제주도당, ‘국민 소통‧민심 경청 프로젝트’ 시동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05.25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오후 도당 회의실에서 출범식 개최 … 6월 1일까지 일주일간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이 다음달 1일까지 지역 주민들의 바닥 민심을 듣기 위한 소통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민주당 제주도당은 25일 오후 2시 도당 회의실에서 ‘국민 소통‧민심 경청 프로젝트 – 국민 속에서 듣겠습니다’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이날 출범식을 시작으로 6월 1일까지 일주일간 운영된다.

인사말, 결의문 낭독, 사진 촬영, 간담회 등 순으로 진행된 이날 출범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최소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열렸다.

민주당은 지역위원회와 협력을 통해 제주지역 곳곳을 찾아가 생생한 목소리를 직접 듣고, 그 목소리가 당 운영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제주지역 상황에 맞춰 소규모 간담회와 현장 방문, 찾아가는 민주당 설치 등 다양한 방식으로 1일 1회 이상 민생 현안을 경청하는 데 집중하기로 했다.

민주당 제주도당 관계자는 “프로젝트 일정은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진행될 예정”이라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직접 현장을 찾아 국민들의 쓴 소리를 듣고 겸허히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프로젝트 진행 결과는 ‘현장 민심보고서’로 작성돼 당 지도부에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오전 국회 본청 로텐더홀 계단에서 출범식을 가졌다.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나온 의견은 오는 6월 1일 송영길 대표가 대국민 보고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