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4 19:25 (수)
제주 특수교육·보육·보건교사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기
제주 특수교육·보육·보건교사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기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1.04.08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Z 접종 후 중증이상반응 신고 잇따라
‘유럽의약품청 총회’ 권고 뒤 재개 결정
제주도가 정부의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계획에 따라 다음달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하기 위한 준비에 본격 착수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8일부터로 예정된 특수교육·보육, 보건교사 등에 대한 접종시작 시기가 연기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8일부터 시행하기로 한 특수학교 교육·보육 종사자와 유치원·초중등 보건교사, 어린이집 장애아전문 교직원·간호인력 등 동의자 총 3,040명에 대한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잠정 연기됐다고 밝혔다. 최근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 후 혈전증이 발생하는 등 중증이상반응 신고가 잇따라 발생한데 다른 것이다.

정부는 9일 열리는 유럽의약품청 총회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특이 혈전 간 연관성에 대한 최종 권고를 확인한 뒤 접종 추진 여부를 정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도내에서의 특수교육·보육, 보건교사 등에 대한 접종 시작 시기도 잠정 연기다.

제주도는 진행 중인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종사자와 코로나19 1차 대응 요원 등 60세 미만 접종자에 대한 예방접종도 한시적으로 보류할 예정이다.

한편 제주에서는 지금까지 1만3710명이 1차 접종을 완료했고 1226명이 2차 접종을 완료했다. 이상 반응은 누적 208명이 신고 접수됐지만 사망이나 아나필락시스 등 중증 의심사례는 아직까지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