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5-25 01:14 (토)
국내 첫 ‘충전테이터 기반 전기차 진단 서비스’ 돌입
국내 첫 ‘충전테이터 기반 전기차 진단 서비스’ 돌입
  • 김형훈 기자
  • 승인 2021.02.08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 제주도와 관련 작업 돌입…‘조이이브이’ 시스템 기반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국내 첫 ‘충전데이터 기반의 전기차 특화진단 서비스’가 진행된다.

중소벤처기업부과 제주특별자치도가 ‘제주 전기차 충전서비스 특구’에서 관련 서비스 실증에 돌입했다.

이번 서비스는 제주에서 최대 전기차 충전기를 운영하는 ‘조이이브이’의 충전인프라 관제 시스템 내 충전 데이터 이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전기차 진단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실증 사업은 ㈜제주전기자동차서비스, ㈜휴렘, 자동차평가연구소, ㈜퀀덤솔루션 등이 참가하고 있다.

조이이브이 관계자는 “국내 첫 전기차 진단 서비스를 진행함으로써 앞으로 전기차 가치 판단을 할 수 있는 솔루션이 되리라 본다”며 “제주지역 뿐만 아니라 국내 전기차 인프라 발전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조이이브이는 지난 2012년 국내 1호 민간 EV충전 인프라를 구축한 ㈜제주전기자동차서비스의 전기차 충전 플랫폼 브랜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