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3 21:14 (금)
제주항 북서쪽 해상서 한림선적 어선 전복 해경 구조 나서
제주항 북서쪽 해상서 한림선적 어선 전복 해경 구조 나서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12.29 2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 청사 전경. ⓒ 미디어제주
제주지방해양경찰청 청사 전경.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해상에서 어선이 전복돼 해경이 구조에 나섰다.

29일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44분께 제주항 북서쪽 약 2.6km 해상에서 한림선적 저인망어선 A호(39t)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해경은 이에 따라 헬기와 경비함정, 구조대 등 가용 세력을 현장에 급파하고 유관 기관 및 인근 선박에도 협조를 요청했다.

A호에는 선장과 선원 등 7명이 탄 것으로 알려졌고 해경은 정확한 승선 인원을 파악중이다.

한편 제주도 전해상에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진 상태이며 사고 현장은 초속 18~20m의 강한 북서풍이 불고 파고는 2.5~3m에 이르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