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1100도로서 차량 사고 현장 이탈 운전자 자수
제주 1100도로서 차량 사고 현장 이탈 운전자 자수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10.12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새벽 제주 1100도로 인근 공터에서 소방대원들이 차량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서귀포소방서]
12일 새벽 제주 1100도로 인근 공터에서 소방대원들이 차량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서귀포소방서]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1100도로 인근에서 차량 사고를 낸 뒤 현장을 이탈한 운전자가 자수했다.

12일 제주도소방안전본부와 서귀포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새벽 12시 50분께 서귀포시 색달동 1100고지 휴게소 인근 공터에서 승용차량 화재가 신고됐다.

불은 차량을 태우고 오전 1시 14분께 소방대원 등에 의해 꺼졌다.

해당 차량 운전자(30·여)는 당시 현장에 없었고 이날 오전 9시께 경찰에 자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운전자가 도로 옆 펜스를 들이받은 뒤 현장을 이탈한 것으로 보고 음주 여부 및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