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부터 시작 예정이던 독감 무료 예방접종 일시 중단
22일부터 시작 예정이던 독감 무료 예방접종 일시 중단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0.09.22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관리청, 유통과정 중 문제 발견 … 백신 품질 검증 후 재개키로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22일부터 시작할 예정이었던 독감 백신 무료 예방접종이 일시 중단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질병관리청이 인플루엔자 백신 유통과정에서 문제점을 발견함에 따라 22일부터 예정이던 인플루엔자 백신 무료 예방접종을 일시 중단한다고 밝혔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2일 브리핑에서 “인플루엔자 백신 조달 계약업체의 유통과정에서 백신 냉장온도 유지 등 부적절 사례가 어제(21일) 오후 신고됐다”며 품질 검증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예방접종 일시 중단을 밝혔다.

질병관리청은 문제가 된 물량에 대한 최종 품질검사를 통해 안전성을 확인한 후 백신 접종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안전성 검증에는 약 2주가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도는 질병관리청의 예방접종 일시 중단에 따라 도내 의료기관 및 도교육청에 안내를 마친 상태다.

정부에서 백신에 대한 품질이 검증되면 순차적으로 접종을 재개할 방침이다.

한편 유통과정에서 문제가 발견된 백신은 22일부터 인플루엔자 국가 예방접종을 시작하기 윟해 준비한 만 13~18세 아동‧청소년 대상의 물량으로 파악됐다.

지난 8일부터 시작된 2회 접종 대상자(생후 6개월 이상 만9세 미만)에게 공급된 백신은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임태봉 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이번 백신 접종 일시중단은 유통과정에서의 문제”라며 “10월 13일부터 시작하는 도민 대상(만 19~61세) 무료 예방접종에는 큰 문제가 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