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도청 청사 출입제한 조치 당분간 유지키로
제주도, 도청 청사 출입제한 조치 당분간 유지키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0.09.16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감염 차단 위해 … 2청사 3별관은 외부인 출입 전면 제한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도가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도청 청사 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및 청사 출입제한 조치를 당분간 유지하기로 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도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청사 내 방역체계 강화 차원에서 9월 1일부터 운영되고 있는 청사 출입제한 조치를 계속 유지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라 민원 또는 회의 참석 등 공적 업무 외의 방문자 출입은 제한된다.

특히 방역 전담부서가 있는 도청 제2청사 3별관은 업무 관련 회의 참석자를 제외한 외부인 출입은 전면 제한되고 있다.

또 청사 내 방역 강화를 위해 다음달부터는 도 산하 모든 청사를 출입할 때 제주형 관광방역시스템인 제주안심방역 앱(가칭 ‘제주안심 쯩’)을 활용한 QR코드 인증을거쳐 출입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도민들의 청사 이용이 제한돼 불편이 예상되지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며 도민들의 양해와 협조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