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성악인재 발굴 프로젝트 40명 선정
서귀포시 성악인재 발굴 프로젝트 40명 선정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9.07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서귀포시는 성악인재 발굴 프로젝트를 통해 아마추어 성악가를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최종 선정자는 초등 9명, 청소년부 2명, 대학부 3명, 일반부 26명 등 40명이다.

이들은 오는 10월 30일과 31일 '문화를 꿈구며, 삶을 노래하며' 기획공연에서 무대공연의 기회가 주어진다.

서귀포예술의전당은 코로나19 확산 추세를 보며 관람객 입장 여부 및 무관중 온라인 실황 중계를 검토하고 있다.

한편 서귀포시는 지난 8월 10일부터 21일까지 자유곡 1곡의 음원파일로 접수받아 심사를 거쳐 이들 40명을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