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벌초는 우리끼리, 안전하게, 마음으로!”
“이번 벌초는 우리끼리, 안전하게, 마음으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0.09.04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벌초 시기 앞두고 ‘벌초 방역 3대 수칙’ 발표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벌초 시기를 앞두고 제주도가 코로나19의 지역 전파를 막기 위한 ‘벌초 방역 3대 수칙’을 발표했다.

최근 수도권을 비롯해 전국 단위에서 집단감염 사태가 지속되고 있는 데다, 제주에서도 수도권발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서다.

제주도가 4일 발표한 벌초 방역 3대 수칙은 ‘이번 벌초는 우리끼리! 이번 벌초는 안전하게! 이번 벌초는 마음으로!’다.

이 수칙은 육지부 친척의 왕래를 최대한 자제해 지역사회 감염의 도화선이 될 가능성을 차단하고,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방역수칙을 준수함으로써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제주를 지켜내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또 벌초가 마무리된 후에도 뒤풀이를 자제하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강조하고 있다.

도는 이같은 3대 수칙을 실천하기 위해 자생단체와 협력을 비롯해 도민을 대상으로 홍보도 강화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SNS 등 온라인을 활용, 도민들을 대상으로 방역수칙을 홍보하는 한편 자생단체와 연계한 벌초 방역수칙 안내, 도청·행정시를 포함한 도내 행정·공공기관 대상 방역수칙 전파 등 다양한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다.

임태봉 재난안전대책본부 통제관은 “최근 수도권에서 시작된 집단감염 사태로 인한 여파가 제주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면서 “올해 벌초는 3대 방역수칙 준수를 통해 지역 감염 확산이 차단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앞서 원희룡 지사는 지난 1일 “음력 8월 초하루(9월 17일)부터 벌초 등의 목적으로 대규모 입도가 예상된다”면서 “청정·안전제주를 지켜내기 위해 벌초·추석 기간 동안 수도권과 제주 왕래를 최대한 자제해 달라”는 내용의 대도민 메시지를 발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