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흘1리·북촌리·한원리 마을, '2020 농촌현장포럼' 운영
선흘1리·북촌리·한원리 마을, '2020 농촌현장포럼' 운영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0.08.28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현장포럼이 진행 중인 모습. (사진=제주시)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제주시가 오는 9월부터 조천읍 선흘1리, 북촌리, 한경면 한원리 총 3개 마을을 대상으로 '2020년 농촌현장포럼'을 진행한다.

농촌현장포럼이란, 주민이 스스로 마을의 발전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돕는 마을만들기 사업의 일환이다. 2013년부터 운영되어 지난해(2019년) 농촌현장포럼에서는 조천읍 대흘2리가 우수사례 발표 전국대회에서 우수상(농림부장관)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번 포럼 예산은 약 2100만원. △1회차 마을 만들기의 이해 △2회차 마을자원 및 과제 발굴 △3회차 지역현황 및 주민역량분석  △4회차 마을발전계획 수립 및 총평 등 마을별 4회차로 이뤄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