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서관에서 책을 배부해드립니다”
“제주도서관에서 책을 배부해드립니다”
  • 김형훈 기자
  • 승인 2020.08.21 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맞아 중학생 이어, 초등 대상 ‘책 꾸러미’ 선물
제주시내 학생 200명에 나눠주기로…180명 신청 들어와
제주도서관이 제주시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준비한 '어린이 책 꾸러미'. 미디어제주
제주도서관이 제주시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준비한 '어린이 책 꾸러미'.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코로나19. 도서관도 쉽게 문을 열지 못한다. 때문에 부모들이나 학생들은 책 읽는 활동도 더뎌지지나 않을까라는 고민을 한다. 제주도서관이 이런 고민을 날릴 선물을 준비했다.

제주도서관(관장 김경희)은 중학생을 대상으로 올해 4월 ‘책 꾸러미’를 선물한 데 이어, 초등학생을 위한 ‘어린이 책 꾸러미’도 마련했다. 어린이들에게 책 꾸러미를 전달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어린이 책 꾸러미’는 제주시내 초등학생 5학년과 6학년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제주도서관이 고른 책 2권과 연필세트가 책 꾸러미에 담겨 있다.

제주도서관이 선정한 책은 <리얼마래>, <별똥별 아줌마가 들려주는 아프리카 이야기> 등 2권이며, 10월에 배부될 책 꾸러미엔 <열세 살의 여름>도 담길 계획이다.

<리얼마래>는 황지영이 쓴 책으로, 가상현실이 실제 삶과 얼마나 다른지 보여주고, 온라인에서 이뤄지는 인간관계를 꼬집고 있다.

이지유가 쓴 <별똥별 아줌마가 들려주는 아프리카 이야기>는 아프리카 세렝게티국립공원에서 펼쳐지는 야생 동물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제주도서관은 200명의 어린이들에게 책 꾸러미를 선물할 계획이며, 현재 180명이 꾸러미를 받아가겠다고 신청했다.

책 꾸러미를 받은 어린이들은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다. 제주도서관 홈페이지에 느낌글을 올리고, 제39회 제주학생독후감 공모에 참여할 독후감도 써볼 기회도 주어진다. 독서퀴즈 챌린지에 응모하면 상품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