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경제단체들 “드림타워 카지노 영향평가 적합 결정 환영”
제주 경제단체들 “드림타워 카지노 영향평가 적합 결정 환영”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8.17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도내 경제단체들이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로 이전 확장하는 엘티카지노에 대해 제주도 카지노산업영향평가심의위원회(이하 심의위)가 '적합' 결정을 내린데 대해 환영했다.

제주상공회의소와 제주도관광협회, 대한건설협회 제주도회, 제주경영자총협회,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제주지회는 17일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도 심의위가 지난 13일 '엘티카지노 영업소 소재지 및 면적 변경에 따른 영향평가에서 내린 '적합' 판정을 존중하며 환영한다"고 밝혔다.

카지노 내부. © 미디어제주
카지노 내부. © 미디어제주 자료사진

이들은 "이번 결과가 지역경기 침체 상황에서 외국인 관광객 유치, 고용 창출, 관광진흥기금을 통한 세원 확보 등 경제 성장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는 점에서 기대가 크다"고 피력했다.

이어 "이번 결정을 통해 (드림타워 사업자인) 롯데관광개발이 양질의 일자리를 늘리고 청년들의 취업을 확대하는 등 지역사회 기여 사업에 지속적인 상생의지 실천으로 경제 성장을 견인하는데 최우선을 둬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최종결정까지 남아있는 제주도의회 의견청취와 카지노감독위원회의 의견수렴 과정에서도 투자유치 신뢰 회복 및 지역경제 활력 제고 차원에서 절차를 준수하며 차질 없는 진행을 당부한다"고 역설했다.

한편 '엘티카지노 영업소 소재지 및 면적 변경에 따른 영향평가'는 엘티카지노가 서귀포시 중문 롯데호텔제주(면적 1176㎡)에서 제주시 노형동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2층(5367㎡)으로 자리를 옮긴데 따른 것으로, 제주도 심의위 위원 15명 중 14명이 '적합'을, 나머지 1명은 '조건부적합'을 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