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엽 서귀포시장 ‘청문회 약속’ 월급 기부 시작
김태엽 서귀포시장 ‘청문회 약속’ 월급 기부 시작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7.28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제주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기탁식
김태엽 서귀포시장(왼쪽)과 김남식 제주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급여 기탁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귀포시]
김태엽 서귀포시장(왼쪽)과 김남식 제주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급여 기탁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귀포시]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김태엽 서귀포시장이 인사 청문회에서 약속한 월급 기부가 시작됐다.

김태엽 시장은 28일 제주특별자치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급여 기탁식을 가졌다. 기탁된 급여는 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과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쓰인다. 급여 중 일부는 공동모금회 외에 제주4.3평화재단과 (사)제주올레에도 기탁될 예정이다.

이는 김 시장이 지난달 29일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에서 급여 기부를 밝힌데 따른 것이다. 김 시장은 당시 "2년 동안 덤으로 주어진 공직 생활이라 생각하고 급여를 어려운 이웃과 4.3전국화를 위해 기부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김 시장이 이날 기탁한 급여는 장애인주간보호시설 8개소와 장애인직업재활시설 3개소에 사용된다. 또 주거취약가구 임대료와 냉방용품 지원, 본인 적립금 부담이 어려운 디딤씨앗통장 아동에게도 지원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