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서로·일본국총영사관 인근 주정차 단속 강화
제주공항서로·일본국총영사관 인근 주정차 단속 강화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7.20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공항서로와 주제주일본국총영사관 인근에 대한 주.정차 단속이 강화된다.

제주시는 지난 2월 개통한 제주국제공항 우회도로인 공항서로(공항~다호마을~제주시민속오일시장)와 노형로터리 일본국총영사관 일대에 대해 주.정차 단속을 다음달 3일부터 강화한다고 20일 밝혔다. 제주시는 이를 위해 해당 구역(총 연장 2.7km)을 대상으로 주.정차금지구역 지정을 위한 행정예고 중이다.

2020년 8월 3일부터 주정차 단속이 강화되는 제주공항서로(붉은 색 실선). [제주시]
2020년 8월 3일부터 주정차 단속이 강화되는 제주공항서로(붉은 색 실선). [제주시]

제주공항서로는 오일장이 열리면 교통혼잡과 정체, 주차잔이 극심해 불편을 초래하고 있다. 일본국총영사관 일대도 이중주차 및 양쪽 주차로 차량 교행이 어려운 곳이다.

제주시는 이에 따라 행정예고와 함께 주.정차 금지 표지판 및 황색 실선 노면 표시 등 교통안전 시설물을 정비하고 있다.

또 공항서로 끝인 오일장 사거리에는 고정식 폐쇄회로(CC)TV를 설치하고 인력 단속도 병행할 계획이다. 일본국총영사관 앞에는 인력 단속을 먼저 하면서 고정식 CCTV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다.

2020년 8월 3일부터 주정차 단속이 강화되는 주제주일본국총영사관 앞. [제주시]
2020년 8월 3일부터 주정차 단속이 강화되는 주제주일본국총영사관 앞. [제주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