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항 인근 해상 변사체 발견, 경찰 수사 나서
서귀포항 인근 해상 변사체 발견, 경찰 수사 나서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0.06.27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해양경찰서 청사. ⓒ 미디어제주
서귀포해양경찰서 청사.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지난 26일 오전 서귀포항 부근 해상에서 변사체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귀포해양경찰서는 "26일 오전 서귀포항에서 서쪽으로 약 740m 떨어진 해상에서 변사체가 발견돼 수사 중"인 사실을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알렸다.

서귀포해경에 따르면, 경찰은 26일 오전 10시 50분경 어선 A호로부터 "서귀포항 서방 740m 해상에 사람이 떠있다"는 신고를 접수했고, 변사체를 수습해 서귀포시 소재 병원으로 이송했다.

이어 경찰은 고인이 지난 25일 충북 청주 청원경찰서에 실종 신고가 접수된 인물(여, 27세, 충북 청주시)임을 파악하고, 가족 등 관계인을 대상으로 행적 등을 조사 중이다.

또 경찰은 부검을 통해 고인의 정확한 사인을 확인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