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경엽 sk 감독, 경기 중 쓰러져 병원으로 긴급 후송···다행히 의식 되찾아
염경엽 sk 감독, 경기 중 쓰러져 병원으로 긴급 후송···다행히 의식 되찾아
  • 미디어제주
  • 승인 2020.06.25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KBO리그 두산 베어스 대 SK 와이번스 경기 중 염경엽 SK 와이번스 감독이 쓰러져 병원으로 후송됐다.

염 감독은 SK가 3-6으로 뒤진 2회 초 두산 공격 후 공수 교대 시간에 더그아웃에서 갑자기 쓰러졌다.

염 감독은 들것에 실려 구급차에 이송돼 인천 길 병원으로 후송됐다. 당초 염 감독은 인천 송도 플러스 병원으로 후송될 예정이었지만, 대형 병원에서 검진이 필요하다는 구단 판단에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염경엽 감독은 최근 팀이 7연패를 기록하는 등 부진에 빠지자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SK 관계자는 "염경엽 감독은 이송 중 의식이 약간 돌아왔다"며 "일단 응급실에서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 정석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