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성장관리방안’ 오는 7월부터 시행
제주시 ‘성장관리방안’ 오는 7월부터 시행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5.21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거쳐 6월 결정·고시
제주시청사 전경. © 미디어제주
제주시청사 전경.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시는 자연녹지 및 계획관리지역의 체계적인 개발 유도를 위한 '성장관리방안'을 본격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성장관리방안은 개발 행위가 일어날 가능성이 높은 지역의 기반시설과 건축물 용도 등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인센티브 부여 등 관리 방안을 통해 해당 지역의 체계적인 개발을 유도하는 제도다.

제주시는 다음 달 중 성장관리방안 수립 지역을 지정하고 오는 7월부터 제도를 시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범 사업 성격으로 용담2동(25만㎡), 아라2동(42만㎡), 애월읍 유수암리(49만㎡) 지역의 성장관리방안을 수립한다.

제주시는 성장관리방안의 조기 정착을 위해 수립 지역에서의 개발 행위 시 건폐율 완화 등의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제주시는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다음 달 내 성장관리방안을 결정, 고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