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코로나19 극복 위해 임원 급여 일부 기부”
JDC, “코로나19 극복 위해 임원 급여 일부 기부”
  • 김형훈 기자
  • 승인 2020.03.25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월간 상임 임원은 급여 30%를 모금회에 내놓아
일반 직원은 지역상품권 구매 등으로 지역경제 도움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가 코로나19 대응 방안의 하나로 임원 급여 기부를 내놓았다.

JDC는 25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임원들은 급여의 일부를 기부하고 직원들은 급여 일부를 지역상품권으로 지급받는 내부 캠페인을 자발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문대림 이사장 등 상임 임원은 4개월간 매월 급여의 30%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한다.

또한 부서장들은 월 급여의 10%를, 부서장 이하 직원들은 자발적인 참여로 지역상품권을 구입하기로 뜻을 모았다.

김경훈 JDC 사회가치추진실장은 “조그마한 관심으로 시작된 우리의 행동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 급여의 일정 부분으로 구매한 지역상품권을 활용해 지역시장과 동네 마트를 적극 이용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