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수 “반려동물 장례시설·공제조합 도입”
박희수 “반려동물 장례시설·공제조합 도입”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3.15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희수 예비후보.
박희수 예비후보.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제주시갑 선거구에 나선 무소속 박희수 예비후보가 반려동물 장례시설과 공제조합 도입을 다짐했다.

박희수 에비후보는 15일 보도자료를 통해 반려동물 사체처리 방법에 관해 "생활폐기물로 종량제 쓰레기봉투에 담아 배출하거나 동물병원 위탁 의료폐기물로 처리 또는 동물장묘업체를 이용하는 방법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반려동물 사체는 폐기물로 분류되기 때문에 매장이 불법이지만 인근 야산이나 밭에 불법 매립하는 경우도 적지 않다"고 지적했다.

박 예비후보는 "반려동물이 가족의 일원으로 돌봄을 받는 시대가 도래한 만큼 제주에도 화장과 더불어 장례를 치를 수 있는 시설을 마련하겠다"고 피력했다.

의료보험 개념인 (가칭) 반려동물공제조합 도입도 공약으로 내놨다.

박 예비후보는 "반려동물이 다치거나 질병으로 동물병원 이용 시 비용 부담을 줄여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며 "업계와 전문가 의견을 반영해 진료비도 표준화하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