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석언 제주대 총장. "대학 건물 방역, 철저히 시행 중"
송석언 제주대 총장. "대학 건물 방역, 철저히 시행 중"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0.03.02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석언 제주대 총장, 코로나19 관련  담화문 발표
"대학 내 코로나 전파 차단, 총력 다할 것" 강조
송석언 제주대학교총장
송석언 제주대학교총장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송석언 제주대학교 총장이 "대학 내 코로나 전파 차단에 총력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송 총장은 2일 '대학 가족 여러분께 보내는 담화문'을 발표하며, “가능한 모든 자원과 역량을 총 동원해 ‘코로나19’의 대학 내 전파를 막는 데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라며 “대학 가족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다시 한 번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이어 송 총장은 담화문에서 “‘코로나19’로 인해 학위수여식, 입학식,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등이 취소됐고 개강 2주 연기, 전임교원 퇴임식 규모를 축소하는 등 개교 68년의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을 겪고 있다”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학 차원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음을 알렸다.

송 총장에 의하면, 현재 제주대는 학생생활관 5호관 D동에 집중보호시설을 운영 중이다. 이는 국내 입국하는 중국인 유학생과 대구·경북지역 학생을 위한 것으로, 매일 1회 이상 소독 방역을 실시하고, 폐기물 수거 시 전문업체가 맡아 진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제주대는 직원 비상근무를 실시하는 한편, 교내 기타 건물에도 소독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끝으로 송 총장은 "우리 대학은 코로나19  경계 단계에서부터 총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해 수시로 상황과 동향을 점검하면서 적절하게 대책을 수립해 시행하고 있다"면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