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이길 방법은 청정제주 유지”
“신종 코로나 이길 방법은 청정제주 유지”
  • 김형훈 기자
  • 승인 2020.02.11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관광협회, 11일 위기극복 대처 방안 강조
‘가짜뉴스’에 대해서는 집단대응도 불사 의지 비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제주관광도 얼어붙게 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는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청정제주’를 지속적으로 유지하는 길이 비상상황을 타개하는 방안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제주도관광협회는 관광업계 종사자들을 향해 “제주관광이 살 길은 청정지역 유지이고, 청정지역이 유지되기만 하면 얼마 안 가 감염증 공포가 사라지면 막혔던 관광객의 물꼬가 삽시간에 터질 것이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우선 이를 위해 “청정 이미지 유지를 위해 사업장별 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위기상황으로 취소된 단체 관광객 운영주체 및 고객과의 네트워크를 긴밀히 강화해달라”고 덧붙였다.

제주도관광협회는 아울러 “불건전한 상거래 행위자를 적발하면 곧바로 신고를 하고, 가짜뉴스가 확인되면 협회에 연락을 해달라”고도 덧붙였다. 이와 함께 가짜뉴스인 경우 협회 차원의 집단대응도 내비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