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4·15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대정읍·동홍동 ‘경선’
민주당 4·15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대정읍·동홍동 ‘경선’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2.05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일 후보 공모 마감 결과
대천·중문·예래동선거구는 단독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오는 4월 15일 치러지는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더불어민주당 후보 공모가 지난 4일 마무리됐다.

그 결과 보궐선거구인 서귀포시 동홍동 선거구는 김대진 전 김재윤 국회의원 비서관과 김창순 전 더불어민주당 서귀포시지역위원회 사무국장이 결정됐다.

이들은 당내 경선을 통해 최종 본선 후보를 결정하게 된다.

서귀포시 대정읍 선거구도 박정규 서귀포시 법무사 사무원회 회장과 정태전 전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당 부위원장이 당내 경쟁을 하게 된다.

재선거구인 서귀포시 대천·중문·예래동 선거구의 경우 지원 후보가 임정은 전 중문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이 유일해 이번 선거에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나서게 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