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33 제주센터-제주캘리그라피협동조합, MOU 체결
1633 제주센터-제주캘리그라피협동조합, MOU 체결
  • 김은애
  • 승인 2020.01.20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긴급전화1366 제주센터와 제주캘리그라피협동조합이 1월 20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여성긴급전화1366 제주센터와 제주캘리그라피협동조합이 1월 20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여성긴급전화1366 제주센터(센터장 심화정)가 제주캘리그라피협동조합(이사장 김효은)과 업무협약을 맺으며, 다양항 문화 활동을 연계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1월 20일 협약서를 교환하며, 여성과 아동이 안전한 제주를 만드는 데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여성긴급전화1366 제주센터는 이번 협약으로 1366센터의 홍보와 캠페인을 비롯해 제주캘리그라피협동조합과의 문화 협력 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이번 협약 소식을 전하며 심화정 여성긴급전화1366 제주센터장은 "캘리그라피 재능나눔 참여에 큰 기대와 감사를 전한다"면서 "1366센터는 모든 여성폭력 피해 상담과 초기지원을 위해 365일 24시간 열려있으며, 지역 내 여성폭력피해자 지원을 위한 다양한 협약을 통해 여성폭력지원에 대한 접근성을 향상시키는 데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이와 관련, 제주캘리그라피협동조합 김효은 이사장은 "제주캘리그라피협동조합은 캘리그라피 재능 나눔을 통해 여성, 아동을 비롯한 사회적 약자나 소외된 소수를 대변하할 것"이라면서  "그들이 더 나은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마음의 문을 열수 있는 희망을 전하고 싶다. 우리조합의 작은 실천이 세상을 좀 더 따뜻하게 만들어 줄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라는 소감을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