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 중국에 1-0...'이동준 극장골'
한국 축구, 중국에 1-0...'이동준 극장골'
  • 미디어제주
  • 승인 2020.01.10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이 올림픽 9회 연속 진출에 한걸음 다가섰다. 첫 경기 상대 중국을 맞아 이동준의 후반 추가시간 골로 1승을 챙겼다.

대한민국 23세 이하 축구대표팀은 9일 오후 10시 15분(한국시간) 태국 송클라의 틴술라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중국에 1-0으로 승리했다. 한국은 승점 3점으로 조 1위에 올랐다. 이란과 우즈베키스탄은 1-1로 비기며 승점 각 1점을 획득했다. 

후반 추가시간 3분에 이동준(부산)이 짜릿한 결승골을 만들어냈다. 

결과적으로 이겼지만 U23 대표팀의 골 결정력 부족이 드러난 경기였다.

이동준은 "경기가 잘 안 풀렸지만 마지막 기회에서 집중력을 잃지 않고 득점해 다행"이라며 "다음 경기부터 더 좋은 모습을 보이겠다"고 경기 직후 인터뷰에서 밝혔다.

중국을 이긴 한국은 12일 이란, 15일 우즈베키스탄과 예선전을 펼친다. 두 경기 중 한 경기만 이기더라도 한국은 8강에 진출할 가능성이 커진다.

아주경제 윤정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