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인터넷하는 돌하르방’ 지원사업비 1억3000만원 기탁
카카오, ‘인터넷하는 돌하르방’ 지원사업비 1억3000만원 기탁
  • 강정윤 시민기자
  • 승인 2020.01.03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조수용)는 지난 27일 카카오 스페이스닷원에서 제주지역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인터넷하는 돌하르방’ 사업비 1억3000만원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남식)에 기탁했다.

‘인터넷하는 돌하르방’ 지원사업은 제주도민의 즐거운 변화를 위한 소원을 이루어주는 사업으로, 총 39건의 사연 가운데 29건의 선정 사연에 대한 후원을 진행했다.

개인에게는 개인의 꿈과 자립을 위한 물품을 지원하였고, 기관에게는 세상을 즐겁게 변화시키는 사회복지기관의 프로그램 사업비를 지원했다.

개인 소원 중에는 임신으로 인해 입사를 포기해야 했던 한 엄마에게 취업 준비를 위한 노트북 지원과 지역아동센터에서 아이들을 가르치고 싶지만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학원비 마련이 어려운 학생에게 학원비 지원 등 총 15명의 개인 후원자에게 지원했다.

단체 소원 중에는 서귀포일터나눔지역자활센터의 ‘나는 쉐프다!’, 더불어숲지역아동센터의 ‘책마음 여행 연극만들기’, 함께하는그날협동조합의 ‘제주지역 시니어 자존감높이는 일자리사업’, (사)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제주특별자치도지부의 ‘시각장애인들이 사회심리재활을 위한 탐라역사기행’ 등 총 14건의 프로그램이 선정됐다.

지난 2008년 3월 첫 후원을 진행한 이후 총 556건(개인 424건, 단체 128건)의 후원 활동과 누적 기부액 6억8000여만원을 기록하며 제주지역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성장했다.

한편, ‘인터넷하는 돌하르방’ 사업 지원 대상은 제주도에 주소지를 둔 중위 소득 80%이내에 해당되는 개인 또는 가족, 제주도에 소재지를 둔 사회복지기관 및 사회복지사업을 행하는 비영리 기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